카테고리 없음

포기한 출연료만 수억원.. 조보아, '구미호뎐1938' 애정도 상상이상

하이데거59 2023. 6. 10. 22:44

포기한 출연료만 수억원.. 조보아, '구미호뎐1938' 애정도 상상이상

사진=나남뉴스

tvN의 주말 드라마 '구미호뎐 1938'(한우리 극본, 강신효 연출)은 최종회를 이틀 앞둔 상태로, 조보아의 게스트 출연이 예고되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9일 '구미호뎐 1938' 측은 사랑하는 이연(이동욱)과 남지아(조보아)의 모습을 공개,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구미호뎐 1938'은 이전 시즌인 '구미호뎐 시즌1'의 인기에 힘입어 제작된 후속작이다. 시즌1에서 이연과 '영원한 첫사랑' 남지아의 사랑 이야기가 매력적으로 그려져 많은 시청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이에 따라, 과거에서 현재의 남지아가 있는 세상으로 돌아가려는 이연의 모험은 '구미호뎐 1938'의 중요한 이야기가 되었다. 이만큼, 남지아의 캐릭터는 시리즈 전체를 관통하는 중추적인 역할을 맡고 있다.

 

'구미호뎐 1938'에서 이연과 남지아, 즉 연지아 커플이 마치 운명처럼 다시 만날 수 있을지에 대한 기대감이 주요 관심사로 부상하고 있다. 이연의 이야기에 신빙성을 주기 위해 회상 장면이 대거 등장했으며, 두 사람의 사랑스러운 과거 모습들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끌었다.

 

 실제로, 그들의 행복한 모습들이 그렇게 자주 등장하였기에 "이 정도면 정식 출연 아니냐"는 의견도 나왔다. 첫 에피소드에서는 시즌1의 내용을 정리하고, 이연이 과거로 돌아가는 과정을 설명하면서도, 남지아와의 기억에 집중하여 상당한 시간을 할애했다.

 

남지아의 모습은 방송 도중 여러 차례 등장했고, 그 덕분에 시청자들의 몰입도가 높아졌다는 평가를 받았다. 심지어, 일부 시청자들은 "이것들은 추가로 촬영한 장면인가?"라는 의문을 가지게 만들 정도로 그녀의 존재감이 강하게 느껴졌다.

 

조보아 무상으로 출연 중

사진=tvN

일반적으로, 회상 장면에 등장하는 배우에게도 출연료가 지급되지만, 스포츠조선의 취재에 따르면, 조보아는 '구미호뎐' 프로젝트에 대한 사랑으로 출연료를 받지 않고 무상으로 연기하였다고 전해졌다.

 

조보아는 그녀의 캐릭터, 남지아를 완성하기 위해 결국 최종회에 카메오 출연까지 결정했다. 이런 결정은 서사를 완성하는 중요한 장면을 위한 것이었을 것이며, 그녀가 '구미호뎐 1938'에 대한 깊은 애정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분명히 보여주었다.

 

그녀가 포기한 출연료는 적지 않은 금액이었다. 한 회당 수천만원의 출연료를 받는 배우인 만큼, 전체 회차를 고려하면 그녀가 포기한 출연료는 수억원에 이를 것이다. 이것은 프로젝트에 대한 열정이 없다면 결코 가능하지 않은 결정이었으며, 이로 인해 '구미호뎐 1938' 팀에도 큰 도움이 되었다는 소문이다.

 

'구미호뎐'의 성공 이후로, 조보아는 '군검사 도베르만'과 '이 연애는 불가항력' 두 작품을 차례로 촬영하며 바쁜 시간을 보냈다. 현재 그녀는 '이 연애는 불가항력'의 공개를 앞두고 있다.

 

나남뉴스 오늘의 핫이슈